::::: Welcome to Kyu-Nam Han :::::
Artist's Forum
        Artist's Forum
Artist's Forum KOR
Artist's Forum ENG
HOME > Artist's Forum > 아티스트포럼[Artists
+  아티스트포럼[Artists

작성자(Name)
^Q^ [작성일 : 2013-03-12 04:21:20 ] 
제 목(Subject)
Jang Chung Dong Paintings
Under construction




2013, 02 27








On the Hill of Jang Chung Dong, I was dreaming of Manhattan,
and the New world of the city.







[URL=http://imageshack.us/photo/my-images/825/dsc02999be.jpg/][IMG]





Heart Sutra



Avalokiteshvara Bodhisattva, when deeply practising profound Prajna Paramita [Perfection of Wisdom];
clearly saw that all five skandhas are empty and thus relieved all suffering.





KyuNam Han(1988-) Yu Na Gallery,
Sam Sung Collection.








‘Shariputra, form does not differ from emptiness, emptiness does not differ from form.
Form itself is emptiness, emptiness itself form;
sensations,
perceptions,
formations,
and consciousness
are also like this.

‘Shariputra, all dharmas are marked by emptiness.
They neither arise nor cease,
are neither defiled nor pure,
neither increase nor decrease.

‘Therefore,
given emptiness,
there is no form,
no sensation,
no perception, no formation, no consciousness;
no eyes, no ears, no nose, no tongue, no body,
no mind,
no form,
no sound,
no smell,
no taste, no touch, no object of mind, no realm of sight . . .
no realm of mind consciousness.
There is neither ignorance
nor extinction of ignorance,
neither old age and death
nor extinction of old age and death.
No suffering, no cause, no cessation, no path.
No knowledge and no attainments.
With nothing to attain
a Bodhisattva relies on Prajna Paramita [Perfection of Wisdom],
and thus the mind is without hindrance.
Without hindrance, there is no fear.
Far beyond all inverted views,
this is Nirvana.

‘All Buddhas of past, present, and future rely on Prajna Paramita and
thereby attain unsurpassed,
complete, perfect enlightenment.

‘Therefore know Prajna Paramita as the great miraculous mantra,
as the great bright mantra,
as the supreme mantra,
as the incomparable mantra,
which removes all suffering
and is true, not false, therefore, we proclaim the Prajna Paramita mantra, the mantra that says:

Gate Gate Paragate Parasamgate Bodhi Svaha!’



Gone, gone, gone beyond,
completely gone beyond ~
enlightenment.



Perceiving that all five skandhas are empty
saves all being
s from suffering.

Form does not differ from emptiness, emptiness does not differ from form.

Form is emptiness, emptiness is form.

No appearing, no disappearing.

No taint, no purity.
No increase, no decrease.
All dharmas are marked with emptiness.
No cognition—no attainment.
Nirvana.

Unexcelled perfect enlightenment—anuttara samyak sambodhi.
Gate, gate, paragate, parasamgate, bodhi svaha!
Photobucket br>

Kyu Nam Han(2013),"Untitled" , on progress, Jang Chung Dong Studio, Acrylic and oil,







Photobucket
Kyu Nam Han(2013),"Untitled" , on progress, Jang Chung Dong Studio, Acrylic and oil,






Kyu nam han (1984), "Dynasty". 72 inch X 96inch, Oil on Canvas, Tenafly, New Jersey.










Photobucket


Kyu Nam Han(2013),"Untitled" , on progress, Jang Chung Dong Studio, Acrylic and oil,


2013 02 27 Photobucket

Kyu Nam Han(2013),"Untitled" , on progress, Jang Chung Dong Studio, Acrylic and oil, 80cm X 100cm,



Photobucket
Kyu Nam Han(2013),"Untitled" , on progress, Jang Chung Dong Studio, Acrylic and oil, 80cm X 100cm,











Photobucket
Kyu Nam Han(2013),"Untitled" , on progress, Jang Chung Dong Studio, Acrylic and oil, 80cm X 100cm,




Photobucket









2013, 02 17



Photobucket








이제'자유의 여신상이 있는 해변으로 갑니다.
'세계가 올망 졸망 모여 있는 곳 들
뉴욕을 그리겠습니다.
서울의 경우는 뉴욕의 경우와는 달리 그린다기 보담
붓으로 쓴다고 하는 서법의 굴레를 벗어날 수 없었습니다.
개인 적이긴 하지만
도대체 이유가 있다면 뭘가요? .

. 뉴욕에 가서라도 캔버스위에 써야 할 것은
써야 될것이 아닐가 확신합니다..
그래서 서화 동원이라 했는지 모르겠습니다.
이쪽 저쪽 다른 것들을 ...하나로 묶는 일
확실한 체험에서 나올 것은 분명한데
왔다 갔다 이쪽 저쪽 시계추 (시계 ㅂㅂㅂㅂ부랄)가 오가며
1/2 + 1/2 해 보았자
그래서 뭐 어쩌자는 거니?
<기나미야 그냥 살아라>

젠장..다시 옛 'Dynasty(1984)"에서 시작해야 겠다는 생각
아무리 생각해도 옳은 길이라 생각됩니다.

일상적 Reality, Macro World, Micro,.. 주제파악의 선택은 여시간과 공가에 따라 달라집니다
이 문제 ㅇ역시 항상 헷갈린다하는 점.. 헐...
빈대처럼 한군데 가만히 붙어서 조용히 살질 않고서리 왜 불 나비처럼 허상만 헛되이(?)쫒고 살고 있는 가..

그래도
갈때 까지 가는 거...^Q^.



"Look Homeward Anger"..Life still goes on. No matter what.. ^Q^



Photobucket



<







Photobucket



Photobucket



Photobucket







2013, 02 07



At last an exhibition is over.
It was an experience...quite challenging in many respect.
I am ready to ship all my paintings to the New York Studio...

Coming up:



the Sun Gallery Invitation; 'Kyu Nam Han's Central Park 59 St Series'.



will be put on the November:


Please make a note of it.



The previous exhibition at the Palais de Seoul 'was funded
and sponsored by the support from the Art Collector's Magazine

and operated by the Palais de Seoul gallery.

Due to the fact that it was executed in the middle of the travel time,
I could not send any personal invitation notice
nor mail any formal invitation card.





나는 검투사입니다
예술세계에 있어서 제가 칭하는
검투사란.어려운 삶의 과정을 사는 사람을 말합ㄴ다.
검투사는 작품세계를 이루기 위하여 부단히 정진하는 사람을 말합니다.
그렇기에 막상 이것 저것 차분하게 생각할 겨를 이 없습니다.
돈작품을 팔기위한 절박한 문제 때문만은 더욱 아닙니다..
습관적으로 그냥 살아온 그 나름데로의 방식때문 이라고 보면 됩니다. 기회가 닥치면 전시를 합니다.
헐..
이번 전시도 예외는 아니였습니다.
한옥 마을 게스트 하우스를 이리저리 옮겨 다니며 그림을 그리는 행위는 참 낭만적처럼 보였겠지만...리헐설 조차 전혀 없었던
산 공연이며 투쟁이였습니다.

추운겨울 콜로시움 로마 경기장이 아닌 삼청동 비원경기장은 관객이 전혀 없었는 데
까닭이 있었습니다
관객들을 공식적으로 부르지 않았기 때문입니다..
준비와 기대를 전혀 하지 않은 자작 공연이였습니다..

KIAF(2012) 이후 팔래드서울 전시수상 기념전 개최 약속을 지키기위한 때문이였습니다.
미완성 작품들을 꺼내 뜻있는 애호가에게 보여 주기 위한 약속 ... 조촐한 프리뷰였습니다...
좋은 전시(신문평, 홍보, TV.매거진 광고)를 기대하셨던 분들에게 죄송하기 짝이 없습니다만.

좋은 전시란 홍보와는 아무 상관이 없다고 봅니다.
잘못하면 겆절이 홍보(신문평, 홍보, TV.매거진 광고)로만 끝나는 전시를 여러번 해보았기 때문입니다.
작품이 조용히 말을 하면 언젠가는 소통이 되겠지요.
이번전시는 어디까지나 앞으로의 방향을 조심스럽게 약소하게 스케치하여 보여 드렸습니다.
그런데 여러면(재정, 경비, 예산)에서 충분히조율이 되지 않았습니다 .
그래서 준비(액자, 카다록, 초청 홍보) 를 소홀히 했습니다.
이점을 대단히 죄송 스럽게 생각합니다.












Photobucket
Kyunam Han (1999), '59 St: Central Park South',Winter,Acrylic on Canvas ,78Cm X 198cm









스튜디오를 장충동으로 옮겼습니다.
동네가 바뀔 때 마다 그림이 달라질 때가 많습니다. Photobucket







Photobucket



Photobucket



Photobucket



Photobucket



Photobucket



Photobucket



Photobucket







Photobucket







Photobucket











추운 겨울은 반드시 지나갑니다.
이제 서울이 정리가 되고 난 다음, 그리고 뉴욕 것들을 정리하고 다시 이곳으로 오게 되겠습니다...
그리고 또 다시 밖으로 나갈 것입니다.
서울과 뉴욕은 이원일체(二原一體)의 삶이 되어 왔습니다.
번거롭기도 하지만 거부할 수도 없습니다. 자의반 타의반 팔자? ...헐!..

크고 작은 그림들을 가능하면 서울에서 더 열심히 많이
핵 실험을 하듯 폭발적(?)으로 만들어야겠습니다. ^ㅎ^
싸이가 세계를 제패하듯 한방(?)으로 날리는방법을 알았으면 얼마나 좋을 가 마는. ....이 공간 저 공간에서
조용히.. 봄이 오고 있는 것인가?




Photobucket
















br>


























Photobucket























1972년 도미 정규유학이래.서양과 서울을 오가며 양쪽을 살아왔습니다.
나는 서구 추상 미술의 본질과 동양사상/미술이 어떻게 같고 다른가에 대하여
관심과 연구를 하기 시작했습니다.
두 세계는 예나 지금이나 항상 제 곁에 함께 있습니다.
공통점은 붓을 통하여 양 두 문화가 같은 방향을 보며 제곁에 늘 존재해 왔다는 것입니다.
나는 순수 미술이라는 면에서Electronic Tool도 좋아하지만 붓을 사용하기를 더 좋아합니다.


Today 2013, 02-08 <

Today 2013, 02-08

With Robert Rogal Gallery

12:58am Kyunam Han HOW IS GOING / I THINK I AM READY TO SEND PAINTINGS TO NEW YORK. hOW wHEN lET'S THINK ABOUT IT. lET ME KNOW.

12:59am
Robert Rogal
Kyunam, are you in Korea now? Contact Rob to discuss, you can send us pictures of what you've been working on to art@rogallery.com
1:05am Kyunam Han OK Today 2013, 02-08
[ 새글(Write) | 답변(Reply) | 수정(Modify) | 삭제(Delet) ] [ 목록(List) ]
[ 총게시물 : 233 | page : 10 ]
[ 정렬조건 : 날짜 | 조회  ]
순번(No) 제목(Subject) 작성자(Name) 조회(Hit) 파일(Data) 등록일(Date)
233   2016 Quantum Painting: TMS + CFP ^Q^   554 16/10/05
232   IV. Open Studio (2015) Key words and Image ^Q^   1517 16/07/22
231   Open Studio (2015)III ^Q^   1301 16/09/19
230   Open Studio Pamplet (2015) II 정리중입니다 ^Q^   1428 16/09/19
229   Studio Opening 2015 New Rochelle (2) ^Q^   1129 16/07/22
228   Open Studio 2015 Pamplet (1) 정리중 ^Q^   3750 16/08/04
227   Seoul Lake Palace Studio at Lotte: A Poli ^Q^   2809 16/09/19
226   A Concept of the Revolution :the Limits ^Q^   2415 15/08/23
225   Nano, Real, Astro in between the worlds: B ^Q^   6668 16/11/01
224   Going Back to the Beginning of the Time [1] ^Q^   4546 13/08/25
223   Synesthesia.. I hear what I see in my mind [1] ^Q^   14556 16/08/04
222   A Spring Waltz in Betweens; New Rochelle [7] ^q^^g^   4438 15/08/25
221   New York and Seoul: in Between [3] ^Q^   38371 15/08/25
220   Jang Chung Dong Paintings ^Q^   5050 13/03/12
219   The Brief Sketches of Preview Opening ^Q^   6568 13/02/25
218   Kyu Nam Han talks on Kyu Nam Han's Painti ^Q^   64917 13/02/03
217   Kyu Nam Han's Works On Progress in Seoul ^Q^   6072 14/06/12
216   New Oil Paintings :The Three Metamorphoses ^Q^   6365 13/01/30
215   New Paintings of 'Times Square' in Seou ^Q^   4651 12/11/25
214   The Villages of Northern Bank of Seoul H ^Q^   8703 14/09/15
213   2012 Thanksgiving Day in Seoul, Bongsan Gu ^Q^   5655 12/10/17
212   The Converging series KIAF 2012 [1] ^Q^   6100 12/09/30
211   East West Institutes for the Arts (1) ^Q^   7335 13/09/13
210   East West Institutes for the Arts and Kore ^Q^   8348 12/08/23

1 2 3 4 5 6 ... 다음 6 개 [ 새글(Write) | 처음목록(List) | 목록(List)]  

Copyrightⓒ 2006 by Kyu-nam Han All rights reserved.    webmaster   Login